본문 바로가기
일본

일본 여동생까페, 또다른 '변태상술'

by 생각하는 사람 2009. 7. 18.

메이드 까페라는 말을 많이 들어 봤을 거다.
한때 일본에서 유행했던 
메이드 까페는 점원들이 메이드가 되어 
손님을 왕처럼 모신다는 컨셉으로 출발한 까페다.

하지만 이런 좋은 취지 보다 
단지 메이드복장을 한 종업원이 보고 싶어서
까페에 간 사람들이 더 많았을 것이고 

이는 결국 한국인의 눈으로 볼 때 변태 상술이었다. (물론 아닌사람도 있을 것이다)

오늘은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일본의 또다른 변태상술 여동생 까페를 소개한다.

(내눈엔 변태상술인데 일본인의 눈에는 어떤지 모르겠다. 이부분은 일본 친구와 충분히 이야기 후 다시 올리도록하겠다)





여동생까페

메이드까페에서는 점원이 메이드이듯
여동생까페에선 점원이 내 여동생이 된다.
복장은 귀여운 복장이 주를 이루며
교복에서 메이드 복장등의 코스프레도 종종 있다.

무튼 여동생이라는 메인컨셉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모든 손님은 오빠가 된다.
그래서 이곳에 가면 누구나 "오빠"가 된다.
'아저씨'가 아닌 '오빠'가 된다는 것은 좋은것이다.




그래서 약간은 나이 많은 분이 더 많이 가지 않을 까 생각되는 이 까페는 
실제 여동생처럼 반말로 주문을 받거나 대화를 나눌 수 있는 곳도 존재한다.

"뭐 먹을꺼야?" 
"아~ 커피? 알았어~"
"여기 커피 다됐다~!!"

이런식으로 말이다.

가면 정말 귀여운 여동생처럼 "오늘피곤했지?" "수고했어~" 등의 이야기를 건네준다고 한다.

음 일단, 좋다.;;
오빠를 갈구하는 모든 남자
그리고 이미 오빠지만 어린 여동생이 한번쯤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많은 이들이 방문할 것 같다. 

나도 꼭 남자라서 그런것은 아니지만 이런 좋은 장소(?)는 한번쯤 가보고 싶은 생각이 든다.
여기까지는 복장을 제외한다면 그닥 변태적이라는 생각이 들지않고
한국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친근한 분위기가 있기 때문에 
한국에도 이런까페가 있으면 왠지 인기가 있을 것 같다라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하지만..

다양한 종류의 옷

여동생까페에 가면 종종 열리는 이벤트가 있다.
종류에 따라 다르지만 하나만 소개하자면
'잠옷 이벤트'라는 것이 있다.

까페 말로는 집에서 잠자기 전의 
편안한 분위기를 즐길 수 있다고 하는데
이것은 포장용인 듯하고

실제로가면 모든 점원이 잠옷을 입고 손님을 맞이한다. 
잠옷의 수위가 어떨지는 모르지만 잠옷을 입고 손님을 맞이한다는 것은 
아무리 생각해도 조금 그렇다.

그 밖에 학원까페(전원교복), 풍만메이드까페 등의 
이름만 들어도 변태의 느낌이 풍기는 까페도 종종 1일까페 형식으로 열리기도 한다.






여동생과의 추억은 전부 유료!!

또 이곳에 가면 여동생과 같이 게임을 하거나 같이 사진을 찍으면서 추억을 만들 수 있다.
사실 이 부분은 상당히 마음에 들었다. 유료라는 것을 알기 전까지는...
마치 바에 온것처럼 다양한 이야기도 나눌 수 있고 
거기에 게임과 사진까지 매우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했는데...

유료다 게다가 가격까지  ㅎㄷㄷ;;
까페에 따라 다르겠지만 한업체의 경우 같이 하는 게임 3분에 500엔, 
사진도 500엔의 비용을 지불해야 했다. 
이는 오늘 환율(100엔=1350원)로 한화로 약 6500원의 비용이다.

결국 같이 게임을 하는 것도 사진을 찍는 것도 모두 상술인것이다.



관련사진


찾아가면 이렇게나 귀여운 여동생을 만날 수 있다.




여동생과 재미있는 게임을 3분에 6500원 내고 해보자.. -_-;;






자 이번엔 사진!! 6500원 내고 찍어보자.. -_-;;




귀여운 여동생에게 마음을 홀딱 빼앗길수도 있겠지만
정신차리라 제일 오른쪽 사진 보드판에 게임은 3분에 500엔이라고 적혀있다. 




일본의 여동생까페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혹시 투표가 안되시는 분은 ↑ 여기서 투표하시면 됩니다.



댓글53

    이전 댓글 더보기
  • BlogIcon 줌마띠~! 2009.07.18 11:19 신고

    원체 경기가 안좋으니...이것 또한 변태상술보다는 신선한 영업아이템이라고 보는데요~
    답글

    • 네! 위에 투표를 보더라도 마케팅전략으로 보시는 분들도 상당수 있으시더라고요.

      저도 개인적으론 약간 오타쿠의 냄새가 나긴하더라고 신선한 전략이라고 생각합니다.

  • BlogIcon 흰소를타고 2009.07.18 12:09 신고

    생각하는사람님 덕분에 일본에 대한 선입견이 약해졌다가 다시 강화되는데요?
    답글

  • 초이 2009.07.18 12:09

    유료고 무료고 다 좋은데...사진속의 그녀들...귀엽지 않자나 ㅠㅠ 어쩔거냐능...
    답글

  • 지나가다 2009.07.18 12:25

    뭐 자기들딴엔 환상을 파는거라 하겠지만 아무리 봐도 아닌건 아닌거죠.
    답글

  • BlogIcon 소인배닷컴 2009.07.18 12:30 신고

    -.-;;;;;;;;;;;;;;;; 신기하네요.
    답글

  • sk 2009.07.18 13:31

    저렇게 살고있어도 우리나라보다 훨씬 잘살고,훨씬 과학기술 발전했고,훨씬 시민의식 높고,훨씬 사회제도및 준법정신,잘되있고 거리를 걸어봐도 휴지 하나 눈씻고 찾아볼래야 없구,훨씬 깨끗하고,,,,,,
    우리보다 선진국이니까 뭐라 못하겠슴.ㅜㅜ,,
    어릴땐 그저 안좋은 나라라고 생각 했었는데.....성인이된 지금에와서 일본은 인정할수 밖에없는 나라임.
    우리도 좋은것좀 배우면 좋으련만...
    답글

    • 어쩜좋아 2009.07.18 15:49

      우리나라보다 훨씬 잘 살고, 훨씬 과학기술 발전했고, 훨씬 시민의식 높고, 훨씬 사회제도 및 준법정신 잘 되어있고, 거리에 휴지없고 깨끗하고, 그래서 아무말도 못하겠어요? 아동포르노 2위에 질내사정이 아니면 성폭행도 범죄가 아니고 지하철에서 성폭행당하는데 아무도 안도와주고 그렇게 당해놓고 신고정신도 없어서 피해자만 늘어나고 시민의식 높아서 재일을 그렇게 차별하고 그런거예요? 선진국이라서? 과학기술 뛰어난 부분이 있기는 하죠, 그래서 우리나라처럼 인공태양 만들었나? 이야 스케일이 완전 다른데? IT도 우리나라가 앞서고 있지, 이모씨가 예산을 줄여서 지금 죽쓰고 있지만, 그렇게 잘 살아서 암말도 못하겠어요? 정말 배울만한 것에 배우자하고 하면 누가 뭐라나? 여동생카페가 그렇게 선진적이고 우수한 문화인가?

    • 네 저도 지난번에 일본에 다녀와서 느낀점이 참 많아요.
      좋은 점, 배울점이 참 많더라고요.

      다른점, 배우지 말아야 할점도 종종 느껴지긴 했습니다.

      잘 골라서 좋은 것만 배워나갔으면 좋겠네요.

  • BlogIcon HoOHoO 2009.07.18 13:52 신고

    와........
    하나하나가 다 돈이라뇨...ㅎㅎ
    어제 뉴스보니깐 우리나라에 키스방이라는데가 생겼다던데.........갑자기 생각나네요;ㅎ
    답글

  • BlogIcon [subit] 2009.07.18 16:10

    이거뭐 =_=;;
    일본에 있을 때 친구따라 메이드 까페 가본적이 있어요 ㅋ
    좀. 놀랍더군요.
    전부 카운터 쪽을 향해서 앉아 있어요.
    계속 쳐다보더군요. =_=;
    답글

  • 2009.07.18 16:10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BlogIcon 김군과 함께 2009.07.18 20:48 신고

    아마 이거 좀있으면 한국에 100% 수입됩니다.ㅡㅡ
    답글

  • BlogIcon the브라우니 2009.07.19 01:03 신고

    일본은 정말..대단한 아이디어들이 실천되는 나라군요!!
    답글

  • BlogIcon .블로그. 2009.07.19 01:47 신고

    보면 볼수록 특이한 나라 같아요. 그래서 그런지 더 구경해보고 싶고 관광가고 싶은 나라 입니다.
    외국인들 호기심 유발 마케팅인지.... -_-;;
    답글

  • BlogIcon 좋은사람들 2009.07.19 07:13 신고

    예전에 만화 캐릭터 머리를 만들어서 쓰고 응원해 주는 여친을 대행해 주는 알바를 보고..
    오타쿠들의 천국이란 생각을 했었어요;
    답글

  • BlogIcon 라라윈 2009.07.19 07:42 신고

    정말 다양한 상품(?)을 잘 개발해내는 듯 해요....
    약간 변태상술 느낌이 나긴 하지만...
    저 카페의 서비스가 좋으신 분들도 많을거 같은데요...^^;;;;
    답글

  • BlogIcon 지노다요 2009.07.19 09:21 신고

    3분에 500엔 크헉 help me...ㅎㅎ
    역시 꿈이 현실이 되는나라...
    그 꿈을 즐기기 위해서는 막대한 돈이 필요...

    우리나라에도 메이트 카페는 있지 않나요?ㅎㅎ
    알바들도 진정한 프로정신이 있지 않는이상 - -;
    답글

    • 정말 비싸죠? ;;
      우리나라로 넘어오면 아마 같이 노는 돈은 받지 않고
      대신 음료수 가격이 엄청 높지 않을까 조심스레 예측을 ㅎㅎ

      좋은 하루보내세요!

  • BlogIcon 지구벌레 2009.07.19 16:31 신고

    일본이라는 나라는 역시..상상을 초월하는 군요..
    지나치지만 않다면..여러가지 다양한 서비스가 있다는 건 괜찮을 거 같은데...ㅎㅎ..
    답글

  • BlogIcon 일빠 2009.07.20 10:40 신고

    ㅎㅎ 일본의 다른점은 다 싫어도 이런점만은 ㅜㅜ 외면하기 힘들다니깐요 에혀 ㅜㅠ... (영상 및 요론고는 최고인듯)
    답글

  • BlogIcon Xeonia 2009.07.20 18:56

    왜 여동생 서비스는 그렇게 좋아보이지가 않는거 같죠?-_-;;
    차라리 다른걸...(딱히 생각나는건 없네요)
    답글

  • BlogIcon 악랄가츠 2009.07.20 21:25 신고

    아나 같이 게임하는데 돈내고 해야되다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흑... 왠지 돈주고 하는 사람들 불쌍해보여요 ㅜㅜ
    답글

  • BlogIcon 야이노마 2009.07.22 19:08 신고

    대단한 마케팅 전략이라고 생각합니다.
    언제부터 시작했는지는 모르지만 일드에서도 종종 볼수 있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