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 하는 신소비/맛집

[대전 맛집] 이토록 뜨거운 순간

by 생각하는 사람 2009. 7. 28.
안녕하세요?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블로그가 조금씩 유명해지다 보니 여기저기 음식점에서 음식을 소개해 달라는 문의가 .......
올리 만무하고요.. -_-;;

이제 갓 초보티를 벗기 시작한 제 블로그에 그런 달콤한 협찬은 전혀 없고
대신 제 스스로 찾아다니며 정말 맛있다고 생각한 집, 정말 괜찮다고 생각한 집을 소개해 볼까해요.
제가 주로 활동하는 천안/대전을 중심으로 맛집 또는 멋집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오늘은 그 1탄! 충남대 앞 우리가 만들어 가는 공간 이토록 뜨거운 순간을 소개합니다.


View 이토록 뜨거운 순간 in a larger map




이토록 뜨거운 순간


이토록 뜨거운 순간은 대학생의 열정이 가득한 복합문화 공간입니다.
복합문화 공간? 그게뭐야.. -_-;; 라고 하시는 분들은 쉽게 '까페' 라고 생각하셔도 되는 곳이예요.




까페로 들어가는 길엔 수많은 '인물'들의 사진이 전시되어 있어요.
이 까페의 가장 크고 중요한 틀은 인데요, 때문에 다양한 작가의 사진이 전시 되어 있습니다.




맨처음 까페로 들어선 모습이예요.  
책이 엄청나게 많이 있지요?

잠시 설명을 드리면 책은 일종의 메시지예요.  
책을 통해서 많은 것을 깨달은 주인장은 자신을 돌아보지 못하고 취업에만 매달리는 안타까운 대학생에게 
다른 사람의 생각, 삶을 가장 쉽게 접하고 느낄 수 있는 책을 선택했다고 합니다.




테이블은 이렇게 깔끔하게 구성되어 있어요.
참고로 이 까페에는 쇼파가 하나도 없어요.
그 이유를 들어보니
다른 까페처럼 쇼파에서 푹~~~ 하고 쳐져 있는 것보다
반짝이는 눈빛으로 뭔가 얻어가는 모습을 그리며 까페를 디자인했다고 해요.




이렇게 다양한 잡지도 볼 수 있고


이렇게 다양한 종류의 책을 읽을 수 있습니다.


심지어 만화까지 볼 수 있어요. (만화는 몇권 없지만 주인장의 센스인듯해요)




까페는 다양한 문화를 경험하고 꿈울 채워 돌아 갈 수 있는 공간을 생각하면서 
모두 직접 디자인 했어요. 가면 3명의 주인장을 만날 수 있는데 모두 대학생이랍니다.

3명모두 대학생인 주인장들은 이 까페를 다같이 만들어 가는 공간으로 만들고 싶어서
까페구석구석을 손님이 좋아하는 공간으로 꾸몄어요.



이렇게 03학번 김모군이 기증한 스페인에서 사온 엽서들로 벽을 꾸미기도 하고



이건 03학번 다른 김모군이 모아둔 보물이고요.


이건 고양이를 너무 좋아하는 손님이 기증한 선물이예요.
이렇게 까페는 우리 모두의 공간이 됩니다.


이건 메뉴판이예요.
펼쳐보면...



이렇게 다양한 메뉴들이 있습니다.
아메리카노 밖에 마시지 않는 저는 바로 아메리카노를 시켰어요.


어떤 커피숍을 가도 아메리카노밖에 마시지 않는 저는  전문가는 아니지만 
맛이 있는지 없는지 어느정도 평가할 수 있게 되었는데요. (계속 같은 것만 마시다보니;;)
이곳의 아메리카노는 꽤나 맛있습니다. 가격은 믿을 수 없는 가격 2000원!! -_-;;



커피는 시키면 이렇게 대기하던 사장님께서 즉석에서 샤샥~ 하고 만들어 주셔요.



대학생들이 주로 오는 공간이기 때문에 
이렇게 조모임을 할 수 있는 공간이 따로 있습니다.
끝에 칠판과 화이트보드, 창문에 시간표까지 있어요.


이렇게 혼자 창밖을 바라보면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도 있고요.


이게 가장 자연스럽게 이곳의 분위기를 말해주는 사진이예요.
복합 문화공간이다보니 기타를 배울 수도 있고, 사진전시회도 열리고, 멋진음악이 함께하는 공간이랍니다. (사진안에 전부 들어가있죠?)



마지막으로

오늘은 복합문화공간 이토록뜨거운순간에대해 알아보았는데요.
이곳은 종종 와인에 대한 강연을 하기도 하고, 기타를 배울 수도 있는 곳으로 
자신의 능력을 발전시키고 새로움으로 가득 채워 갈 수 있는 공간이예요.
여러분 까페를 갈때 시간을 때우러 가시겠어요?
무언가를 얻어 시간을 벌러 가시겠어요?

까페 블로그는 여기에서 보실 수 있어요. : http://cyhome.cyworld.com/?home_id=a1906532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셨다면 손가락 버튼을 눌러주세요!! 로그인도 필요 없답니다.

'Review 하는 신소비 >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전 맛집] 이토록 뜨거운 순간  (51) 2009.07.28

댓글51

    이전 댓글 더보기
  • 흠...대학때 이런곳에 가서 커피도 마시고 공부도하고 그랬어야하는데
    전 뭐 안주 많이 나오는 곳만 찾아다녔으니...ㅎㅎ
    답글

  • 메뉴도판도 독특하고 참 편안해 보이는 공간 이군요.
    예전에는 이런 까페 참 많이 다녔는데..
    이젠 추억속의 장소만.. ㅎ 완전 멋진곳 !
    답글

  • BlogIcon Reignman 2009.07.28 15:46 신고

    분위기 예술이네요.ㅎㅎ
    이렇게 느낌 좋은 카페는 흔하지 않은데...
    대전까지 갈수도 없고-.-;;;
    답글

  • Poderosa 2009.07.28 15:55

    정말 좋은 곳이네여^^
    요즘 경기가 어려워 까페는 자주 못가지만 ㅜㅜ
    답글

  • 여름지기 2009.07.28 16:39

    대전하면 생각 나기도 했던 곳이네요! ㅎㅎㅎ
    다시 보게 되여서 좋습니다!
    고맙구요!!
    답글

  •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7.28 17:01 신고

    오옷 ~ 이름이 확 와닿네요 ㅋㅋㅋ
    답글

  • BlogIcon PinkWink 2009.07.28 17:42 신고

    보기 좋네요...
    예전 수업 조별 모임을 할 만한 장소를 참 찾기 어려웠었는데^^
    멋져보이네요^^
    답글

  • BlogIcon Design_N 2009.07.28 17:59 신고

    영화 제목이죠~! 이토록 뜨거운 순간...ㅎㅎ 영화만큼 뜨~거운 장소인 것 같네요~ㅎㅎ
    답글

  • BlogIcon 언감생심™ 2009.07.28 22:05 신고

    일단 카페 제목이 독특한 ^^
    거기에 아가지가한 소품에
    독특한 메뉴판까지 ~
    대전에 가면 한번 들려보고 싶어지네요 ~
    답글

  • BlogIcon 흰소를타고 2009.07.28 23:31 신고

    충대앞에 저런 곳이 있었군요!!!
    예전에 궁동 갈때에는 맨 술집만 다녀서... --;;;
    답글

  • BlogIcon 팰콘 2009.07.28 23:55

    북카페 느낌이 나네요~!
    대전에 이런 멋진 공간이 있었군요
    답글

  • BlogIcon B타운 2009.07.29 01:54

    저도요 저도요~~~~
    대학가에 딱 어울리는 멋진 공간이네요
    그 어느 커피숍보다 감각적이고 알찬 공간입니다
    회의와 담소, 커피와 기타...
    문뚝 대학 다니던 시절이 그리워요 ㅠ.ㅠ
    답글

  • BlogIcon 동백한의원 2009.07.29 23:25 신고

    멋진공간이네요.
    하지만...........
    저녁이라.. 배고파요..ㅜㅜ 12시가 다가오네요..ㅜㅜ
    답글

  • BlogIcon 참치먹는 상연 2009.07.30 08:58

    충대앞에 이런대도 생겼네요
    집에 갈때 가봐야겠어요 ㅎㅎ
    답글

  • ㅈㅈㅈㅈ 2009.09.10 01:21

    와~꼭 가보고싶어요ㅎ
    저 링크된 싸이월드가 닫힌것 같던데
    정확한 위치를 좀 알수 있을까요~?? '이토록뜨거운순간'으로 검색하니 영화만 나올뿐..-.-
    답글

  • BlogIcon 21세기북스 2009.09.24 14:09

    안녕하세요,출판사 21세기북스에서 왔습니다^^ 꼴통지니님께서 쓰신 글 너무 좋네요~,저희 홈페이지 www.book21.com 에서 파워리더스클럽으로 초대하고 싶어요,이 글만 올려주셔도 책 한권 드립니다!^^ http://www.book21.com/powerReaders/blog3/power_member.php 여기 참고해주세요!~
    답글

  • BlogIcon 새봄 2009.11.05 11:28

    웹 검색 중 만난 반가운 글이네요. 대학가에 어울리는 창조적인 공간을 알게돼 기쁘네요. 삶에 대한 다양한 생각과 모험심을 가진 이들이 드나드는 공간이 되길 마음으로 응원해봅니다. 블로그에 감사히 링크 걸었습니다.
    답글

  • 상상 2010.08.22 03:22

    음..궁동 새로운 카페인 줄 알았는데 자주가는 카페였네요^^ 카페이름이 잘못 된 거 같습니다. 액자에 적혀있는 글은 카페명이 아니고 카페주인께서 맘에 드는 문구를 적은 거라 가끔씩 바뀝니다. 이 카페이름은 노네임이랍니다^^
    답글

  • 상상 2010.08.22 03:22

    음..궁동 새로운 카페인 줄 알았는데 자주가는 카페였네요^^ 카페이름이 잘못 된 거 같습니다. 액자에 적혀있는 글은 카페명이 아니고 카페주인께서 맘에 드는 문구를 적은 거라 가끔씩 바뀝니다. 이 카페이름은 노네임이랍니다^^
    답글

  • 오호 2010.08.26 10:48

    대전 분이셨군요.. 제가 충대 다닐때만 해도 저런게 없었는데.. 그새 새로 생겼나보네요.. 제가 나이를 먹긴 먹었나보네요 ㅋㅋ 요즘 대학생들은 참~~ 좋겠어요 저런 데도 있고.. 예전엔 정말 대전에 갈 만한데가 없었는데 유성이나 둔산 중심으로 재밌는데가 많이 생기더라구요.. 그리고 태클은 아니지만 ^^;; 대전에 있는 커피숍에서 아메리카노 2000원이면 싼 건 아니랍니다. 물론 스타벅스같은 대형커피숍과는 비교할 수 없겠지만요.. 시청 꼭대기층에 있는 커피숍은 아메리카노가 천원정도더라구요 ^^ 전망도 좋고 깔끔하던데.. 뭐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시청을 쓸데없니 크게만 지으니까 유지비 충당을 위해 이상한 것들을 만들어놓는 것 같긴 하지만..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