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 하는 신소비/IT

최초의 접이식마우스 Arc를 소개합니다.

by 생각하는 사람 2009. 9. 17.
노트북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는 무엇일까요?
성능, 가격, 휴대성, A/S등 여러가지 요소가 있겠지만
실제 사용하면서 가장 중요시 되는 점은 아무래도 휴대성이 아닐까 싶은데요.
특히나 노트북을 자주 가지고 다니다 보면 무게, 그리고 부피에 민감해 지지 않을 수 없겠죠?
때문에 조금이라도 무게를 낮춰보고자 부피를 줄여보고자 마우스까지 작게 만드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실제로 노트북을 구매하면 (노트북용마우스) 라는 이름으로 작은 마우스를 선물로 주는 경우가 적지않은데
이런 노트북용 마우스는 아담하고 너무나 이쁜 사이즈이지만
실제 손으로 잡고 사용하기엔 어딘가 불편하고 내 마우스 같지 않은 느낌이 물씬 풍기기 마련이죠.
 
휴대성과 성능 특히나 그립감까지 총족 시킬 좋은 마우스가 어디 없을까?
라고 생각하시는 분께 Microsoft의 Arc를 소개합니다!!


 
DSLR에 문제가 생겨 똑딱이로 찍었더니 화질이 좋지 못하군요. 양해 바랍니다. 
 
 
  

Arc의 첫모습이예요. 평범하지 않은 유니크한 디자인에 세련됨이 더해져있습니다.
디자인의 모티브는 아치형태에서 따왔다고 하는군요.
무게를 가장 잘 지탱해주면서 디자인적인 요소도 놓치지 않은 아치형과 닮은 Arc입니다.
 
 
 
 
 

 

패키지를 펼처보면
 
마우스 + 보호 파우치 +  AAA사이즈 건전지 2개 + 사용설명서 + 품질 보증서
가 들어가 있습니다. 생각보다 풍성한 패키지에 만족~!
 
 
 

 

노트북에 마우스를 그냥 넣고 다니면 노트북과 마우스 양쪽 모두에게 상처가 생기기 마련입니다만
하지만 ARC는 파우치를 기본으로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그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됩니다.
게다가 파우치옆에 써있는 Microsoft 마크가 고급스러움을 더해주고 있어요.
 
저도 예전 Sony에서 노트북을 구매하고 파우치를 사은품으로 받은 적이 있는데요
그때 파우치에 sony라고 써있더라면 참 좋았을텐데...
Made in China 라고 써있어서 집으로 돌아와 당장 잘라버렸던 기억이.....=ㅁ=;;;
 
 
 
 

 

이동성에 촛점을 둔 녀석답게 USB리시버가 안쪽에 달려있고 자석으로 탈부착이 가능하기 때문에 분실의 우려가 적어요.
리시버의 크기는 초소형은 아니지만 충분히 작은 크기로 무리없이 사용이 가능하답니다.
 
 
 
 
 
 

 
이녀석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접힌다는 점] 입니다.
접으면 부피가 60%로 감소하기 때문에 이동시 부피를 줄여줄 수 있고
사용할때는 다시 펴서 편안한 환경에서 작업 할 수 있습니다.
 
또 접으면 자동으로 전원이 차단되기 때문에 배터리를 아낄 수 있는데요.
제조사에 가면 6개월 이상 사용가능하다고 나와있는데
이부분은 실제 사용해 보면 알겠죠? ㅎㅎ
 
 

그럼 잠시 광고사진을 보실까요?






자 이제 좀 더 자세한 설명을 도와줄 곰돌이입니다.






마지막으로 부족하지만 제가 만든 광고를 보면서 마무리~!! 히힛~




1초의 추천은 제게 큰 힘이 됩니다. ^^

댓글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