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tc/Tips

앗! 내정보도 혹시? 개인정보 유출 이렇게 막아라

by 생각하는 사람 2009. 5. 2.
"뚜루루루"

"여보세요"

"안녕하세요? 홍길동씨 누나시죠?"

"네 길동이 누나 맞는데요"

"큰일 났어요 홍길동씨가 지금 교통사고를 당했습니다."

"정말요? 지금어디에 있죠?"

"지금 홍길동씨 병원에 있고 돈이 빨리 필요해요 응급실에 못들어가고 있습니다"
--------------------------------------------------------------------------------------

이 전화는 작년 내가 다쳐 병원에 입원중일때 나를 바로 옆에서 병간호하던 우리누나에게 걸려온 전화다.
누나는 하도 어이가 없어서 무슨 소리를 하는지 들어보고
다른 사람이 이런수법에 걸려들지 않도록 알려주기 위해 이 전화를 처음부터 끝까지 들었다고 했다.

하루에도 수십통씩 날라오는 스팸메일과 스팸문자,
종종 걸려오는 보이스피싱까지 우리는 알게 모르게 누군가가 사기치기위한 타겟이 되고 있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사이버 침해사고(2만5884건)와 인터넷 사기범죄(2만9290건)는 전년보다 각각 9.5%, 4.3% 증가했고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개인정보 침해사고 신고도 3만9811건으로 전년보다 53% 늘었다고 한다.

과연 그들은 우리의 정보를 어디서 얻어 우리에게 문자,메일을 보내며 전화를 하는 것일까?

오늘은 알게모르게 빠져나가고 있는 우리의 개인정보를 막기위한 글을 올려 발생하는 사기피해를 조금이라도 줄여보고자 글을 써본다.

모르는 이들이 우리 정보를 알아내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는데 그 중 가장 대표적인 것 세가지는 다음과 같다.

1. 택배상자

2. 자동차 앞 연락처

3. 웹사이트 정보


 

택배상자엔 중요한 개인정보인 이름과, 전화번호, 주소까지 상세히 적혀 있다.



자동차 앞 연락처 - 단지 전화번호만 적혀있지만
단지 전화번호만을 이용한 사기방법도 무수히 많이 있다.




웹사이트 정보 - 인터넷에 떠도는 정보를 빼갈경우
이름, 주소, 주민번호, 전화번호, 나이, 성별 등 모든것을 알아낼 수 있기 때문에 가장 위험하다






그럼 이들이 유출된 개인정보를 악용한 사기 수법 어떤 것들이 있는지 살펴보자.

 1. “△△우체국 집배원 조○○입니다.” 실명 내세운 사기(2008년 6월)

 ARS 전화를 이용, “수취인 부재로 우편물 반송 예정이다.△△우체국 집배원 조○○이다”라고 실명을 밝힌 뒤 개인정보를 빼냄.

 사기범은 먼저 ARS로 반송 예정을 알린 뒤 다시 전화를 걸어 유창한 한국말로 수취인 부재로 우편물이 반송 예정이라고 밝힘. 사기범은 이 때 우체국 홈페이지에서 확인한 집배원의 실명을 대며 진짜 집배원인 것처럼 고객을 안심시키고 주민등록번호 등 개인 정보를 빼감.

2. 인터넷 불법 개인정보 악용한 사기(2008년 7월)

 인터넷에서 불법으로 떠도는 개인정보를 악용해 전화받은 사람의 진짜 주민등록번호,
이름, 핸드폰 번호를 밝혀 안심시킨 뒤 개인정보가 유출됐으니 안전한 계좌로 옮겨야 한다며 이체를 요청해 돈을 빼냄.

3. 이 외

◦국제 우편물,법원 우편물을 받을 게 있다며 본인 확인을 위한 개인정보 요구.

◦우체국에서 발급된 카드가 연체됐다며 개인정보 요구.

◦ARS로 “우체국에 카드가 보관돼 있고 개인정보가 유출된 것 같다.
연락처 말해주면 사이버수사대에 신고하겠다.”고 말한 뒤 사이버수사대를 사칭해 계좌 잔액 및 계좌번호 요구.


이렇게 다양한 방법으로 사기를 치고 있기 때문에 연세가 지긋한 어르신들의 경우 사기를 당할 수 있는 확률이 매우 높고
또 젊다고 하더라고 자칫 잘못하면 사기를 당할 수 있다.




그렇다면 개인정보유출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한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1. 개인정보 유출 경로를 차단하라.
정보가 있어야 이 정보를 이용해 사기를 친다.
그렇기 때문에 가장 먼저 시급한 일은 세어나가는 정보를 막는 일이다.



택배상자의 개인정보의 경우 낙서를 하거나, 잘게 찢거나 사무실의 경우 분쇄기를 사용하기도 한다
하지만 낙서나 잘게 찢는것은 귀찮은 것이 사실이고
분쇄기의 경우 사무실이 아니라면 구매하기가 어렵다.
 
위의 스템퍼는 일본에서 개발한 스템퍼로 한번 찍음으로서 쉽게 정보를 보호해 준다.
알아보니 이곳저곳알아보니 11번가에서 가장싸게 판매하고 있는 것 같아 링크를 걸어 둔다.






자동차 번호판에는 반드시 이름과 이메일등을 제외한 "전화번호"만을 적어놓고
이것도 안심이 안된다면 와치독 서비스를 이용하라.

※와치독 서비스 - 와치독 서비스를 이용하면 운전자 전화번호 대신
ARS대표번호를 통해 운전자와 연결해줘, 개인번호노출로 발생할 수 있는 피해를 예방한다.
특히 범죄에 취약한 여성운전자의 경우 강력범죄나
스팸문자, 보이스 피싱 등 각종 위험을 줄일 수 있다.
www.watchdog.co.kr
02)839-9111




2, 개인정보를 물어볼 경우 생각, 또 생각하라

실제 합법적인 싸이트도 본인 확인을 위해서 개인정보를 물어보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이들은 절대 전부를 묻지 않는다.

사기일 경우 - 주민등록번호를 불러주세요.
합법적인 싸이트인 경우 - 주민등록번호 앞자리 6자리가 어떻게 되시죠?

사기일 경우 - 집주소를 불러주세요.
합법적인 싸이트인 경우 - 저희가 알기론 서울에 거주하고 계시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서울 무슨동이시죠?

사기일경우 - 계좌번호를 불러주세요.
합법적인 싸이트인경우 - 절대 계좌번호를 묻지않는다.


3. 인터넷에서 알게모르게 빠져나가는 개인정보를 수시로 체크하라.

인터넷에서 개인정보가 알게모르게 유출된다고 해서 인터넷을 안할 수도 없는 노릇이다.
 그리고 내가 가입한 수많은 싸이트를 하나하나 돌아보며 유출을 알아 볼 수도 없는 노릇.

그래서 이런 불안한 소비자들을 위해 [명의도용방지 서비스] 라는 것이 있었다.
이 서비스는

1. 인터넷에서 명의도용하는 것을 실시간차단해주고

2. 타인이 내 주민등록번호를 사용하려 할시 실시간으로 이메일과 전화로 알려주며

3. 내가 내 주민등록번호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잠시 해제하고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그러나 이렇게 좋은 서비스인 이상 한달에 990원이라는 비용을 내야 하는데
잘 찾아보니 한달동안 무료로 명의도용방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싸이트가 있어 소개한다.
한달사용해 보고 마음에 들지 않으면 쉽게 해지가 가능하다.
명의도용방지 서비스 이용은 물론
지금 내 주민등록번호가 도용되고 있는 싸이트까지 찾아서 알려준다는 점이 좋았다.

사이렌24
만 19세 이상만 이용가능합니다.

댓글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