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tc/재미있는 상식

세상에서 가장 큰 로봇과 가장 작은 로봇

by 생각하는 사람 2009. 6. 8.




기술의 발전은 빠르다.
최근 로봇의 발전도 많이 이루어 지면서
다양하고 재미있는 로봇들이 많이 나오고 있다.

이렇게 가다가 정말 영화에서나 보던
로봇이 길을 안내하고
집안일을 하고 강도를 막아주는 일도 가능해 보인다.

그렇게 로봇에 대한 여러 생각을 하고 있을 때
문득 세상에서 가장 큰 로봇과 가장작은 로봇은 무엇인지 궁금해졌다.




계에서 가장 큰 로봇


우와 정말 크다. 빌딩만해~!! 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이건 로봇이 아닌 로봇같이 생긴 빌딩이란느 것을 알았다.
우리나라 부산에 있는 교보생명 빌딩으로 스위스 출신의 이탈리아 건축가인 마리오보타의 설계로 지어졌다.
무엇을 위해 로봇을 형상화 했는지 모르겠지만 (교보생명과 로봇은 전혀 매치가 되질 않는다)
흠~ 정말 로봇 같다.





진짜 세계에서 가장 큰 로봇은 바로 이녀석이다.
태권 V 나 마징가 Z처럼 깔끔하고 멋지게 생긴 녀석을 기대하고 있었는데
거미라니..;; (개인적으로 거미를 싫어한다)
높이 12미터, 무게 37톤으로 아파트 4층 높이에 해당한다.
Wild Wild West에 등장한 거미로봇과 비슷한 이녀석은
영화에서와 달리 불은 뿜지 못한다. (너무 당연한 이야기인가..-_-;;)
그런데.. 과연 어디에 쓰일까 싶다. 공연에 쓰이려나..;;




계에서 가장 작은 로봇

세계에서 가장 작은 로봇은 바로 이녀석이다.
Virob 이란 이름을 가진 이녀석은 1mm의 밖에
안되는 초소형 사이즈를 가지고 태어났다.

우리 혈관에서도 움직일 수 있는 크기라고 하니
얼마나 작은지 알 수 있다.

의학용으로 개발 됐는데
의학용이 아닌 다른 용도로 쓰이면
어쩌나 하는 생각이 들어 약간 무섭기도 한 녀석

이 로봇은 전선이나 배터리가 없다.
자기장으로 움직인다.


관련동영상
 

동영상을 보니 기분이 좋지 않다.
이미 이런 로봇이 내 핏줄안에서 움직이고 있는 느낌이다.. 꾸물꾸물..-_-;;





외 재미있는 로봇들

그외에도
재미있는 로봇은 많이 있다.

예전에 스펀지에 소개된 스케이트를 타는 로봇에서 부터
자전거를 타는 로봇
사람의 표정을 지을 수 있는 로봇 등
아무래도 로봇이다보니

사진보다는 동영상으로 보여주는 것이 낫다고 생각해
동영상으로 담아 봤다.





 사람과 비슷한 로봇(예쁘다;;)
 




사람의 표정을 지을 수 있는 로봇(정말 사람같다)
 




스케이트를 타는 로봇 & 자전거를 타는 로봇(귀엽다)





바이올린을 켜는 로봇(신기하다)
 




노래에 맞춰 춤추는 로봇 
사실 이녀석은 살짝 설명이 필요하기에 설명을 붙인다
소니에서 개발된 MP3이다. 음악에 맞춰 움직이는 것이 특징인 이녀석은
40만원정도의 가격에 국내에서도 판매되고 있다.
낭비인 걸 알지만 갖고싶다.
소니는 언제나 그렇다. 갖고싶다. 하지만 살 수 없다.




지막으로

오늘은 로봇에 대해 알아봤다.
개인적으로 로봇을 잘 몰라 포스팅하는 것이 좀 창피하긴 하지만
'초보자가 다른 초보자의 마음을 더 잘 헤아리는 법' 이라는 생각으로 글을 썼다.

로봇에 대해 알아보면서 느낀점은 기술의 발전이 생각보다 훨씬 빠르다는 것이었다.
상상하면 언젠가 이루어진다.
상상을 기술로 만드는 것보다 중요한것은 얼마나 특별한 상상을 하느냐는 것이다.


관련글

댓글35